Anonymous 04/21/2022 (Thu) 02:50:19 No.1421 del
"강간 당해도 참아라"...윤 지지자 색출해 응징하자는 친민주당 커뮤니티

2022.03.13

일부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에 투표한 것으로 추측되는 이들을 색출하고 검열하는 분위기가 퍼져 논란이 되고 있다.

10일 국내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하니 말고 대놓고 티 낸 2번녀 또 누구 있냐", "우리끼리 검열하지 말고 2번녀 그냥 강간하자", "2번녀 특징", "연예인 김희철 말고 또 2번 남녀가 누가 있냐"는 제목의 글이 다수 올라왔다.

해당 커뮤니티에서 사용되는 '2번녀'는 이번 제20대 대통령 선거에서 기호 '2번' 윤석열 당선인에 투표한 여성을 줄인 말이다.

커뮤니티 회원들은 연예인 인스타그램, 트위터, 페이스북 등에 올라온 게시물을 근거로 '2번녀' 색출에 나섰다.

이 과정에서 '국민의힘' 당색인 '빨간색' 관련 게시물을 올린 솔로 가수 전소미, EXID 출신 배우 하니, 소녀시대 멤버 태연, 트와이스 멤버 나연 등의 연예인 이름이 거론됐다.

가수 전소미의 경우 대선 투표일에 "투표를 완료했다"는 취지의 글을 올렸는데, 글 배경이 붉은색이라는 이유로 비난을 받았고 배우 하니는 "참 어렵던 이번"이라는 글을 기표 도장이 찍힌 손등 사진과 함께 올렸다가 '기호 2번 윤석열 당선인을 지지한다는 뜻'으로 해석돼 정치색 논란이 불거졌다.

이런 근거로 커뮤니티 회원들은 '국민의 힘'을 지지하는 것으로 추측되는 연예인을 찾거나, 커뮤니티 내부에서 '2번' 후보에 찍은 것으로 보이는 이들을 '2번녀'라고 지칭하며 "강간해야 한다", "2번녀들은 성폭행당해봐야 정신 차린다", "여성 인권 운운하지 마라"는 등 원색적인 비난을 이어갔다.